UPDATED. 2019-06-27 12:39 (목)
와콤, 새로운 펜 타블렛 ‘인튜어스 프로 소형’ 출시
와콤, 새로운 펜 타블렛 ‘인튜어스 프로 소형’ 출시
  • 이성인 기자
  • 승인 2019.05.13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튜어스 프로(Intuos Pro) 소형 제품
인튜어스 프로(Intuos Pro) 소형 제품

 

타블렛 전문 기업 와콤(Wacom)은 새로운 인튜어스 프로(Intuos Pro) 소형 모델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인튜어스 프로는 창작용 펜 타블렛 제품에서 가장 고급형 라인업으로 기존 중형과 대형 라인업에 소형이 새롭게 추가됐다.

인튜어스 프로는 소형, 중형, 대형 세 가지 크기로 라인업으로 구성돼 있다. 최신 인튜어스 프로 라인은 디지털 아티스트, 디자이너, 사진작가 등을 위한 창작도구로서 창작자들이 요구하는 모든 장점과 기능을 제공하며 사용자들은 자신의 작업 방식에 최적화된 크기를 선택할 수 있다.

이 제품은 8K 압력 감지 레벨을 지원하는 무건전지 방식의 와콤 프로 펜 2를 탑재해 정밀하면서도 자연스러운 펜 경험을 제공한다.

새로운 소형 모델은 PC, 맥북 등과 함께 창작 작업을 하는데 최적화된 제품이다.

소형 모델의 경우 슬림하고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공간을 절약할 수 있어 활용도가 뛰어나며, 충전이 필요 없는 무선 펜과 블루투스 기능으로 타블렛과 PC 연결이 케이블 없이 무선으로 가능해 커피숍, 미팅룸, 사무실, 집, 학교, 스튜디오 등 어디에서나 빠르고 편리하게 작업할 수 있다.

파이크 카라오글루(Faik Karaoglu) 와콤 브랜디드 비즈니스 그룹 부사장은 "새로운 인튜어스 프로 소형 모델은 자연스러운 조작 컨트롤, 전문적인 펜과 브러쉬를 통해 수업 혹은 개인작업에서 타블렛을 활용하는 학생부터 이미지를 빠르게 리터칭 해야 하는 사진작가까지 모두가 자연스럽게 디지털 아트, 디자인, 이미지 작업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며 “인튜어스 프로는 작업 공간에 맞춰 타블렛을 선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크기의 옵션은 물론, 최고의 프로 펜 2 기술을 지원하기 때문에 창작자들에게는 최고의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인튜어스 프로 세 가지 모델 모두 한층 더 빠르고 효율적인 작업이 가능하도록 단축키 설정이 가능한 익스프레스키 및 터치링(TouchRing)을 탑재하고 있다. (소형 모델은 6개, 중형/대형 모델은 8개의 사용자 단축키 설정 가능)

또 슬림한 타블렛 디자인과 함께 후면은 양극산화 처리된 알루미늄 소재가 활용돼 뛰어난 내구성을 자랑하며, 우아한 디자인의 데스크톱 펜 스탠드에는 10개의 펜 심이 수납돼 있다.

와콤 프로 펜 2는 기존 프로 펜 대비 4배의 높은 압력을 감지하는 최상의 크리에이티브 펜 기술이 탑재됐다. 8,192단계의 압력 감지 레벨을 지원해 기존의 아날로그 창작 방식에서 느낄 수 있는 자연스러운 펜 경험을 제공해 준다.

인튜어스 프로 소형, 중형, 대형 모두 블루투스 기능이 내장돼 있으며, 맥과 PC에서 사용할 수 있다. 신제품 인튜어스 프로 소형 권장소비자가격은 30만4,000원이다. 인튜어스 프로 제품은 전문가 외에도, 아트, 디자인, 사진 교육 프로그램에도 필수적으로 활용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여의도동 한서리버파크 빌딩) 916호
  • 대표전화 : 02-780-8101~2
  • 팩스 : 02-780-81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 종현
  • 법인명 : 테크데일리 주식회사
  • 제호 : 테크데일리(TechDaily)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5
  • 등록일 : 2018-06-01
  • 발행일 : 2018-06-01
  • 발행인 : 문 창남
  • 편집인 : 문 창남
  • 테크데일리(TechDail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테크데일리(Tech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echdail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