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4 18:22 (금)
DJI, 더 가볍고 스마트해진DJI RS 2 및 RSC 2로닌 시리즈 출시
DJI, 더 가볍고 스마트해진DJI RS 2 및 RSC 2로닌 시리즈 출시
  • 변희진 기자
  • 승인 2020.10.15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JI 미러리스용 짐벌 RSC2
DJI 미러리스용 짐벌 RSC2

소비자 드론 및 카메라 기술 기업인 DJI는 로닌 시리즈에 새로운 DJI RS 2와 DJI RSC 2를 추가한다고 15일 밝혔다.

이 같은 새로운 디자인 구성을 통해 영화 제작자와 컨텐츠 크리에이터들의 니즈에 꼭 맞는 견고하면서 다재다능한 프로페셔널 3축 카메라 짐벌이 탄생했다고 덧붙였다.

DJI RS 2는 이전 모델 대비 강도와 민첩성을 향상해 DSLR 및 컴팩트 시네마 카메라와 같은 무거운 카메라와의 호환성도 향상됐다. 또 미러리스 및 컴팩트 카메라 사용자의 니즈 충족을 위해 휴대성이 강화됐다.

DJI RS 2는 주요 구조재에 탄소섬유 소재를 사용해 견고함은 유지하며 무게는 1.3kg까지 낮췄다.

원핸드 짐벌 기술의 한계를 뛰어넘어, 최대 4.5kg의 실험 탑재 하중을 지원하며, 덕분에 더 무거운 카메라와 렌즈 조합으로 원하는 대로 촬영할 수 있게 됐다.

배터리는 최대 12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배터리 핸들에 추가된 새로운 고속 충전 기능으로 단 15분 충전으로 2시간 추가 사용이 가능해져 긴급한 상황에도 기민하게 대응이 가능해졌다.

최적화된 ‘타이탄 안정화 시스템 알고리즘’ 은 사용자의 수동 조작을 줄이고, 사용자의 움직임에 대한 보정, 짐벌 기울기와 각도 최적화를 지원한다.

또, 새로운 ‘슈퍼스무드(SuperSmooth)’ 모드는 특히 최대 100mm의 초점 거리가 긴 렌즈에 대한 보정이 뛰어나 카메라 안정성을 한층 높여준다.

DJI 젠뮤즈 P1이 장착된 드론을 활용하는 모습
DJI 젠뮤즈 P1이 장착된 드론을 활용하는 모습

접이식 디자인의 DJI RSC 2는 크리에이터가 번거로운 추가 장비 없이 어디서든지 촬영할 수 있도록 고안됐다.

자주 사용되는 중요 구조재는 견고한 스틸을 사용했으며, 무게 감소를 위해 알루미늄도 함께 사용했다.

DJI RSC 2는 1.2kg의 무게로 초기 로닌-S 대비 약 35% 더 가볍고, 접었을 때 180x190mm로 A5 용지의 크기이다. 내장 배터리는 최대 14시간 사용 가능하며, DJI RS 2와 동일하게 배터리 핸들에 새로운 고속 충전 기능을 추가해 급한 상황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DJI RSC 2는 가벼운 무게와 휴대성을 자랑하면서도, 더 강력해진 모터로 최대 하중 3kg를 지원한다.

이 향상된 동적 페이로드는 무거운 조합의 인기 미러리스 카메라(예: Panasonic S1H + 24~70mm 렌즈)를 지원한다. DJI RS 2와 동일한 타이탄 안정화 시스템 알고리즘이 새롭게 추가됐다.

DJI RS 2와 DJI RSC 2는 DJI 플래그십 스토어, 온라인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DJI RS 2 스탠더드 버전의 소비자가는 97만원이며, DJI RSC 스탠더드 버전은 소비자가는 55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여의도동 한서리버파크 빌딩) 916호
  • 대표전화 : 02-780-8101~2
  • 팩스 : 02-780-81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 원창
  • 법인명 : 테크데일리 주식회사
  • 제호 : 테크데일리(TechDaily)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5
  • 등록일 : 2018-06-01
  • 발행일 : 2018-06-01
  • 발행인 : 문 창남
  • 편집인 : 윤 원창
  • 테크데일리(TechDail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테크데일리(Tech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echdail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