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1 15:49 (화)
"태양전지 박막 두께 조절해 다양 색상 구현한다".....ETRI, 친환경 컬러 박막 태양전지 개발
"태양전지 박막 두께 조절해 다양 색상 구현한다".....ETRI, 친환경 컬러 박막 태양전지 개발
  • 장현철 기자
  • 승인 2020.06.25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초로 태양 전지 변환 효율 향상 메커니즘도 규명

국내 연구진이 도심 환경에 아름다움을 더해줄 컬러 태양전지 구현에 성공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기존의 어두운 색을 띠는 태양전지에 추가 공정이나 비용 없이 다양한 색상구현이 가능한 친환경 컬러 CIGS(Cu(In,Ga)Se2)) 박막 태양전지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또 광펌핑(Optical Pumping) 테라헤르츠 분광법을 이용해 효율 향상 메커니즘을 세계 최초로 설명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연구결과는 세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 분야 국제 학술지인‘나노 에너지(Nano Energy)’와‘프로그레스 인 포토볼태익스(Progress in Photovoltaics)’에 각각 게재되어 기술의 우수성을 입증했다.

ETRI 연구진이 개발한 친환경 컬러 CIGS 박막 태양전지
ETRI 연구진이 개발한 친환경 컬러 CIGS 박막 태양전지
CIGS 박막 태양전지에 적용된 무독성 아연 완충층 상세 구조도
CIGS 박막 태양전지에 적용된 무독성 아연 완충층 상세 구조도

구리(Cu), 인듐(In), 갈륨(Ga), 셀레늄(Se)으로 이루어진 화합물인 CIGS 박막 태양전지는 태양광을 전기에너지로 변환시키는 데 사용되는 차세대 태양전지로 유리기판 등에 CIGS를 얇은 막으로 쌓아 올려 제작된다.

비 실리콘 계열 태양전지 중에서 높은 광 흡수율을 가져 에너지 변환 효율이 가장 뛰어나고 안정성이 좋다는 장점이 있다.

또 실리콘 계열 태양전지에 비해 원자재 소비가 적으며 공정 비용과 재료비용도 저렴하다.

하지만 유해 중금속인 카드뮴을 함유한 소재를 완충층으로 사용하기 때문에 상용화가 어렵다는 단점이 있었다.

이때 ETRI 연구진이 황화카드뮴(CdS)의 대체재로 인체에 무해한 아연(Zn) 함유 소재를 이용하여 약 18% 수준의 유사한 변환효율을 내는 데 성공함으로써 이러한 한계는 일부 해소될 전망이다.

추가 공정이나 비용 없이 태양전지에 보라, 녹색, 청색 등 7가지 이상의 색깔을 구현해낼 수 있어 상용화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는 평가다.

친환경 컬러 CIGS 박막 태양전지 활용 예상도
친환경 컬러 CIGS 박막 태양전지 활용 예상도

연구진은 물 위에 떠 있는 기름띠가 무지개색으로 보이는 빛의 간섭 현상에 착안해 박막 구성층 두께를 조절함으로써 여러 색깔을 구현하는데 성공했다고 설명했다.

연구진이 구현한 박막 태양전지의 두께는 3㎛에 불과하며 유리기판 뿐만 아니라 유연기판에 코팅도 가능하다. 구부리거나 접을 수 있는 형태로 제작할 수 있어 건물 유리창에 부착하는 등 차세대 친환경 에너지원으로 쓰임새가 다양해질 전망이다.

또 연구진은 새로운 분석법으로 태양전지 효율 향상 메커니즘을 규명하는 데도 성공했다.

그동안 학계는 태양전지가 태양 빛에 장시간 노출될수록 변환효율이 증가하는 현상의 원인을 정확하게 규명하지 못한 상태였다. 이때 연구진이 광펌핑 테라헤르츠 분광법을 이용하여 광펌핑 후 여기된 태양전지 내 전하의 움직임을 측정한 끝에 시상수를 도출해내면서 효율이 향상되는 직접적인 원리를 세계 최초로 설명하였다.

ETRI가 새로운 분석법을 개발하면서 친환경 고효율 태양전지 제작 기술력을 한층 더 높일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한 셈이다.

ETRI 연구진이 CIGS 증착 장비로 박막 태양전지 공정을 모니터링하고 있는 모습(왼쪽부터 정용덕 책임연구원, 이우정 선임연구원)
ETRI 연구진이 CIGS 증착 장비로 박막 태양전지 공정을 모니터링하고 있는 모습(왼쪽부터 정용덕 책임연구원, 이우정 선임연구원)
ETRI 연구진이 컬러 박막 태양전지 기술을 설명하고 있는 모습(왼쪽부터 정용덕 책임연구원, 조대형 선임연구원)
ETRI 연구진이 컬러 박막 태양전지 기술을 설명하고 있는 모습(왼쪽부터 정용덕 책임연구원, 조대형 선임연구원)

정용덕 ETRI 책임연구원은 “이 기술로 컬러가 구현된 고부가가치 태양전지 제품 생산과 차세대 응용 분야를 창출해 도시형 태양광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연구진은 친환경 컬러 CIGS 박막 태양전지 제조 기술을 태양광 모듈이나 도심형 건축물 건자재 및 이동체나 휴대용 기기 등에 적용하기 위한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상용화 지원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친환경 색상 구현기술을 유연기판에 적용해 가벼우면서도 심미성이 뛰어난 고효율 태양전지를 개발할 계획이다.

강성원 ETRI ICT창의연구소장은 “전력의 수요-공급이 불균형한 현대 사회에서 차세대 신재생 에너지원을 확보하는 일이 매우 중요해졌다”며 “미래사회를 대비하기 위한 박막 태양전지 기술 개발을 선도하고 친환경 미래 에너지원 확보에 기여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여의도동 한서리버파크 빌딩) 916호
  • 대표전화 : 02-780-8101~2
  • 팩스 : 02-780-81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 원창
  • 법인명 : 테크데일리 주식회사
  • 제호 : 테크데일리(TechDaily)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5
  • 등록일 : 2018-06-01
  • 발행일 : 2018-06-01
  • 발행인 : 문 창남
  • 편집인 : 윤 원창
  • 테크데일리(TechDail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테크데일리(Tech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echdail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