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오픈뱅킹을 선도하기 위해 다양한 오픈 API 서비스 확대”
NH농협은행, “오픈뱅킹을 선도하기 위해 다양한 오픈 API 서비스 확대”
  • 변희진 기자
  • 승인 2019.08.2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오픈API플랫폼 밋업’서 NH핀테크 오픈플랫폼 추진 성과 및 향후 추진방향 공유

NH농협은행이 맞춤형 오픈 API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남영수 NH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은 22일 서울 서초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열린‘NH오픈API플랫폼 밋업’에서 “오픈뱅킹을 선도하기 위해 다양한 맞춤형 오픈 API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남 부행장은 또 “NH농협은행은 오픈API First Mover로서 시장을 선도하는 신규 API를 발굴해 핀테크 시장에 성공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베이코리아 박지영 팀장은 “올해 오픈뱅킹이 도입될 경우 간편결제 시장의 큰 변화가 예상되고 있다”며, “API분야 7개의 특허취득 등 다양한 노하우를 가지고, 오픈API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농협과 새로운 금융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고 싶다”고 말했다.

남영수 부행장이 「NH핀테크 오픈플랫폼 밋업」에 참석한 핀테크 기업 임직원들과 함께 NH핀테크 오픈플랫폼의 성과와 향후 추진방향에 대해 소통하고 있다.
남영수 부행장이 「NH핀테크 오픈플랫폼 밋업」에 참석한 핀테크 기업 임직원들과 함께 NH핀테크 오픈플랫폼의 성과와 향후 추진방향에 대해 소통하고 있다.

이번 밋업(Meetup) 행사에는 NH오픈API플랫폼을 이용하고 있거나 이용하고자 하는 주요 핀테크 기업(토스, 이베이코리아, 위메프, 롯데멤버스, 신세계아이엔씨, 팝펀딩, 직뱅크, 8퍼센트, NICE BP, 레이니스트, 핀다, 보맵) 등이 참여해 출범 4년차를 맞이한 NH오픈API플랫폼의 주요 추진성과를 공유했다.

핀테크 기업들은 농협은행이 오픈뱅킹 선도은행으로서 입지를 다지기 위한 방안으로 기업들에게 다양한 금융정보API 제공, P2P금융 API 서비스에 대한 기능 추가 및 개선, 간편결제 API모듈, 지급결제 서비스의 합리적인 가격정책 시행 등의 다양한 의견들을 공유했다.

NH오픈API플랫폼은 농협의 금융API를 간편결제, P2P금융, 크라우드펀딩, 자산관리 등 다양한 핀테크 서비스 영역에 활용하여 핀테크 기업이 쉽고 빠르게 서비스를 개발·제공할 수 있는 금융플랫폼으로, 2015년 은행권 최초로 NH오픈API플랫폼을 구축한 이후 총141개(예치금 관리, 예금주조회, 카드조회, 지로공과금조회 등)의 API를 제공하고 있다. 2019년 한 해 이용량은 6월 말 기준으로 거래건수 1500만 건, 거래금액 1조 3320억 원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여의도동 한서리버파크 빌딩) 916호
  • 대표전화 : 02-780-8101~2
  • 팩스 : 02-780-81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 원창
  • 법인명 : 테크데일리 주식회사
  • 제호 : 테크데일리(TechDaily)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5
  • 등록일 : 2018-06-01
  • 발행일 : 2018-06-01
  • 발행인 : 문 창남
  • 편집인 : 윤 원창
  • 테크데일리(TechDail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테크데일리(Tech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echdail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