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24 19:57 (수)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伊 밀라노서 `공간 혁신` 선보인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伊 밀라노서 `공간 혁신` 선보인다
  • 박영하 기자
  • 승인 2019.04.02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디자인의 본고장인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세계 최초 롤러블(두루말이)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을 선보인다.

LG전자는 오는 9일부터 14일(현지시간)까지 열리는 세계최대 규모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19(Milan Design Week)’에 참여, 롤러블 올레드 TV를 중심으로 ‘LG 시그니처(LG SIGNATURE)’ 전시관을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LG 전시관은 롤러블 올레드 TV가 지향하는 ‘공간에 대한 재정의(Redefining Space)’을 주제로 시각·청각 등 다양한 요소를 통해 제품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다.

 노출 화면 크기 조절이 가능한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로 다양한 공간을 연출한 모습 

롤러블 올레드 TV는 올 초 세계최대 IT 전시회 ‘CES 2019’에서 처음 공개돼 ‘최고 TV’로 선정됐다.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서는 롤러블 올레드 TV를 통해 올레드만 가능한 공간 혁신 등을 집중적으로 소개할 계획이다.

LG전자는 LG 시그니처 전시관 조성을 위해 세계적인 건축설계업체 ‘포스터 앤 파트너스(Foster + Partners)’와 협업했다. 창(窓)을 통해 들어오는 빛과 롤러블 올레드 TV를 활용해 다채로운 공간을 선보일 예정이다. 포스터 앤 파트너스는 롤러블 올레드 TV 제품 디자인에도 참여했다. LG전자가 제품 디자인에 건축설계업체와 협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포스터 앤 파트너스 공간설계전문가들의 노하우를 적극 반영해 기존 TV와 다른 새로운 관점의 디자인을 완성했다. 알루미늄 소재 선정을 비롯해 말고 펼치는 화면 구현, TV가 놓이는 공간과의 조화 등을 고려한 미니멀 디자인을 완성하는 데 기여했다.

LG전자는 올레드 기술을 기반으로 △얇은 패널 뒤에 투명 강화유리를 적용한 ‘픽처 온 글래스(Picture on glass)’ TV △4㎜도 안 되는 두께로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 있는 듯한 ‘월페이퍼(Wallpaper)’ TV △롤러블 TV에 이르는 폼 팩터(제품 형태) 변화 등을 지속해 왔다.

조성구 LG전자 HE디자인연구소장(상무)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은 디스플레이 기술 진화의 정수이자 공간에 대한 새로운 가치를 더한 혁신 제품”이라며 “기존 TV에서는 경험하지 못한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해 프리미엄 TV 리더십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여의도동 한서리버파크 빌딩) 916호
  • 대표전화 : 02-780-8101~2
  • 팩스 : 02-780-81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 종현
  • 법인명 : 테크데일리 주식회사
  • 제호 : 테크데일리(TechDaily)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5
  • 등록일 : 2018-06-01
  • 발행일 : 2018-06-01
  • 발행인 : 문 창남
  • 편집인 : 문 창남
  • 테크데일리(TechDail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테크데일리(Tech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echdaily.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