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2 23:47 (목)
무선청소기 시장 경쟁 가열...네오스틱 시리즈 호평
무선청소기 시장 경쟁 가열...네오스틱 시리즈 호평
  • 장현철 기자
  • 승인 2019.02.01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의 차이슨 무선청소기 디베아, 영국의 다이슨, 한국의 삼성, LG 등 날이 갈수록 무선청소기 시장의 경쟁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다.

지난 28일 삼성전자에서는 프리미엄 무선청소기 ‘삼성 제트’가 출시됐다. 해당 청소기는 프리미엄컨셉으로 출시되어 100만 원대의 가격을 형성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필터와 배터리의 성능 향상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동시에 LG 코드제로 A9 또한 삼성과 비슷한 가격대를 유지하고 있으며 친환경적인 측면을 강조해 국내 무선청소기 시장을 이끌고 있다. 더불어 해외의 무선청소기 브랜드와 국내 중소기업들의 제품 출시가 잇따르고 있어 말 그대로 무선청소기 시장은 각축전이 벌어지고 있다.

이렇듯 시간이 지날수록 높아지는 무선청소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기대와 그에 따른 경쟁 심화는 국민들의 제품 선택에 어려움을 주고 있다. 고가의 생활 필수품인 탓에 가격, 성능, 편의, 디자인, 품질, 서비스 등 여러 요소들을 따져가며 사야 하는 무선청소기에서 모든 걸 갖춘 제품이나 브랜드를 찾기는 어렵기 때문이다. 특히, 고가로 형성되어 있는 무선청소기 시장에서 높은 성능과 더불어 저렴한무선청소기를 찾기는 하늘에서 별따기다.

무선청소기 네오스틱 시리즈는 앞서 말한 소비자의 고려 사항들을 모두 담아냈다고 평가되는 툴앤툴의 대표 무선청소기다. 상당히 저렴한 가격과 유명 브랜드의 무선청소기와 비교해도 손색없는 높은 기술력으로 “청소기의 본질에 집중한 제품”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네오스틱 시리즈의 핵심이 되는 H13등급의 헤파필터는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를 99.9%까지 차단해 고가의 프리미엄 무선청소기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성능을 뽐낸다. 이뿐만 아니라, 분리형 리튬 배터리를 저렴한 가격에 추가 제공해 기존의 배터리 사용 시간문제와 비용 문제를 극복해냈다. 2개의 배터리를 번갈아가며 사용함으로써 사용시간을 2배로 늘리고 6만~10만 원 정도의 배터리 교체 비용을 할인된 가격으로 저렴하게 제공한 것이다.

네오스틱 시리즈는 품질과 디자인 면에서도 우수한 성과를 이뤄냈다. 세 번의 터치로 네오스틱 청소기의 모든 동작 제어가 가능한 SMART 원터치 버튼으로 사용 시 소비자의 편의성을 극대화했으며 화이트 톤에 모던한 디자인은 청소기의 주 목적인 ‘깔끔함’을 부각시키기에 알맞았다. 네오스틱 시리즈는 사소한 부분도 놓치지 않았다. 청소기 사용 중 손이 미끄러지는 상황을 방지하기 위해 손잡이 부분의 검지와 중지 사이에 칸막이를 둔 것이다. 또 청소기 바닥의 브러시 드럼이 분리가 되어 사용 후 청소기 관리에 용이함을 더했다.

툴앤툴 관계자는 “무선청소기 브랜드가 다양화되고, 고품질의 프리미엄 제품들이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더욱 꼼꼼히 살펴보고 선택해야 한다”라며, “네오스틱 시리즈는 소비자들에게 고품질의 상품을 저렴한 가격대에 제공하고자 탄생되었고, 소비자들의 모든 고려 사항들을 충족시키기 위해 툴앤툴의 기술을 집약시킨 제품”이라고 전했다.

한편 툴앤툴에서는 설 명절 연휴기간을 맞이해 시크릿 특가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설 연휴 기간인 2월 1일부터 2월 7일까지 네오스틱 T1 구매 시 명절선물에 최적화된 고급 컬러 박스 포장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으며, HP13등급 헤파필터와 침구 브러시 등 약 6만9,000원에 해당하는 사은품을 100% 증정하고 있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네이버 검색창에 ‘툴앤툴’ 검색 후 스토어를 방문하면 확인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서로 43 (여의도동 한서리버파크 빌딩) 916호
  • 대표전화 : 02-780-8101~2
  • 팩스 : 02-780-810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 원창
  • 법인명 : 테크데일리 주식회사
  • 제호 : 테크데일리(TechDaily)
  • 등록번호 : 서울 아 05225
  • 등록일 : 2018-06-01
  • 발행일 : 2018-06-01
  • 발행인 : 문 창남
  • 편집인 : 윤 원창
  • 테크데일리(TechDail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테크데일리(TechDail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echdaily.co.kr
ND소프트